본문 바로가기

신한금융지주회사





보도자료

신한금융그룹의 새로운 소식과 그룹사들의 다양한 활동을 전해드립니다.

신한금융그룹, ㈜씨젠과 함께 뉴욕 한국교민들을 위한 코로나19 진단키트 기부
2020-05-08 조회수 253

 

 

 

신한금융그룹, ㈜씨젠과 함께

뉴욕 한국교민들을 위한 코로나19 진단키트 기부

 

 

-        뉴욕한인의사협회(KAMPY)에 코로나19 진단키트 5,000명분 기부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과 ㈜씨젠(대표이사 천종윤)은 7일 뉴욕 한인의사협회에 코로나19 진단키트 5,000 명분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미국은 7일 기준으로 확진자 1,223,468명, 사망자 73,039명을 기록하고 있다. 특히 뉴욕은 미국뿐 아니라 전세계에서도 가장 많은 코로나19 환자가 발생한 지역이지만 진단테스트를 받기가 쉽지 않은 상황이다.

미국에는 신한금융그룹의 현지 계열사인 신한은행 뉴욕지점, 현지법인 신한아메리카가, 신한금융투자 뉴욕법인이 영업 중에 있다. ㈜씨젠은 분자진단 전문 기업으로서 세계 60여개국에 미국 FDA승인을 받은 진단키트를 수출하고 있는 기업이다.

이번 신한금융그룹과 ㈜씨젠의 공동 후원은 이현지 뉴욕 한인의사협회장을 통해 전달됐으며, 한국교민들에게 사용될 예정이다.

뉴욕 한인의사협회는 코로나 19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하고 한국 교민사회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코로나19 드라이브 스루 무료 항체검사’를 주최한 바 있다. 이번에 전달된 코로나19 진단키트도 한국교민들을 위해 사용될 예정으로 신한금융그룹이 한국교민사회의 한 구성원으로서 기여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신한금융그룹 관계자는 “코로나19가 확산된 뉴욕 지역 한인교포들의 어려움을 덜어주고자 코로나19진단키트를 기부를 결정하게 됐다”며, “작은 힘이지만 교민을 위로하고 어려움을 함께 이겨나갈 수 있도록 힘이 되는 신한금융그룹이 되겠다”고 말했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