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한금융지주회사




  • 메인 페이지로 바로가기

신한 루키 스폰서십

비인기종목 스포츠 유망주 발굴 및 지원

‘신한 루키 스폰서십’은 비인기 종목 유망주 육성 위한 지원 프로그램으로 2011년 첫 시작되었습니다.

국제적 선수로 성장할 기량을 갖추고 있으나 훈련 여건이 열악한 선수를 발굴하는 본 프로그램을 통해 지원한 첫 선수인 기계체조 국가대표팀 양학선(30)은  2012년 런던올림픽에서 대한민국 체조 역사 상 최초로 금메달을 획득하는 등 성과를 내었습니다.

또한 2016년에는 스키 크로스컨트리 국가대표인 김 마그너스, 스노보드 하프파이프 종목 국가대표인 이광기 등을 후원하는 등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힘을 보탰습니다.

이후 한국 남녀 탁구의 미래를 이끌어갈 재목이라는 평가를 받아 온 조대성(18)과 신유빈(16)의 후원해 국가대표팀으로 성장시키는 등 지원 대상을 늘려왔으며 향후에도 재능 있는 선수들을 발굴해 지원을 계속한다는 계획입니다.

스폰서십 관련 문의
신한금융지주회사 브랜드홍보본부 이정 부부장 (joung.lee@shinhan.com)
신한금융그룹 탁구유망주 후원협약식



회사소개

CEO

신한WAY

연혁

지주회사 조직도

그룹회사 소개

CI

회사위치

기업지배구조

주주현황

주주총회

이사회

관련규정

이사회공시

기타

IR투자자정보

공시정보

재무정보

주가정보

IR일정

ESG

ESG 추진체계

ESG 전략방향

ESG 성과

ESG 정보

PR센터

보도자료

주요수상내역

그룹광고

그룹 캐릭터 소개

스포츠 스폰서십

신한인

전체메뉴 닫기